본문바로가기
Language ▼

이화여자대학교

뉴스센터

새롭고 다양한 이화의 소식

  • 이화뉴스
    • 전체
    • 기획
    • 인물
    • 연구
    • 행사
  • 공지사항
    • 전체
    • 일반
    • 학사
    • 장학
    • 경력
    • 경력
    • 등록금
    • 입찰
  • 행사안내
  • 언론에 비친 이화
  • 이화DNA
    • history
    • people
  • 이화 포토
    • 전체
    • 행사
    • 스케치
    • 광고
  • 이화 채널
    • 이화소식
    • Ewha SPOTLIGHT
    • 이화투데이
    • 이화 on instragram
    • 이화 in Twitter
    • 이화 in Facebook
    • 이화 in Youtube
    • 이화 in I-Tunes
    • 이화 미디어센터

이화뉴스

  • 전체
  • 기획
  • 인물
  • 연구
  • 행사

기쁨을 나누다, 2019 이화가족 성탄예배 개최

본교는 12월 5일(목) 오후 3시 교내 대강당에서 ‘2019 이화가족 성탄예배’를 개최했다. 교목실(실장 장윤재)과 총동창회(회장 남상택)이 공동주관하는 성탄예배는 이화의 학생, 교수, 직원 및 은퇴 교직원과 동창들이 함께 모여 성탄을 기다리며 미리 축하하는 예배로, 1996년 이래로 해마다 12월 첫째 주 목요일에 진행되고 있다.

1

장윤재 교목실장의 인도로 진행된 이날 예배에는 장명수 이사장, 김혜숙 총장, 남상택 총동창회장을 비롯해 재학생, 교직원, 동창 2천여 명이 참여해 마음을 모으고, 공연을 즐기며 예수 탄생의 의미를 되새겼다.

찬송 ‘참 반가운 신도여’를 시작으로 이화의 직원·동문·학생·유치원생이 대표로 나서 ‘이화가 드리는 기도’를 낭독했으며, 한국음악과 안현정 교수와 연주팀이 준비한 특별연주 판소리 버전의 ‘예수탄생가’와 남상택 총동창회장의 성경봉독, 신지화 교수와 음대합창단의 찬양 ‘오 거룩한 밤’이 이어졌다.

2

장윤재 교목실장은 ‘대림(advent)’를 주제로 한 말씀을 통해 인류의 평화와 안녕을 위해 가장 낮은 곳에 임하신 예수님의 탄생을 기다리는 대림 기간을 맞아 힘없고 소외된 이들과 함께한 하느님의 뜻을 되새겨 보기를 권했다. 설교 후에는 재학생·동문연합합창단의 합창 '이화 할렐루야'(지휘 : 김동근 교수)와 함께 세계 각지에 흩어져 있는 이화 동창 선교사들을 위한 헌금 모금이 진행됐으며, 성혜옥 총동창회 선교부장이 헌금 기도를 올렸다.

이어 김혜숙 총장은 인사말을 통해 “가장 약한 모습으로 오신 예수님의 탄생은 여성의 인간화를 위해 첫발을 내딛은 이화의 시작을 떠올리게 한다”며 “예수님의 큰 사랑과 하느님의 은총 속에서 앞으로도 이화는 빛날 것”이라고 강조하고 성탄예배에 참석해준 내외빈에게 “2019년을 잘 마무리하고 2020년에도 큰 축복 안에 함께 하기를 바란다”고 감사와 축원을 전했다.

성탄예배의 마지막은 음대합창단의 축가 ‘징글벨’(지휘 : 박신화 교수), 본교 작곡과 학생들로 구성된 핸드벨팀의 ‘크리스마스 캐롤 메들리’, 그리고 이화유치원생들의 성탄캐럴 공연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되어 관객들로부터 큰 박수갈채를 받았다. 어린이 산타로 분한 유치원생들은 참석자들에게 선물을 나누며 성탄의 기쁨을 함께했으며, 마지막으로 다함께 찬송가 ‘기쁘다 구주 오셨네’를 부르며 성탄의 의미를 되새기고 예배의 대단원을 마무리했다.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