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Language ▼

이화여자대학교

뉴스센터

새롭고 다양한 이화의 소식

  • 이화뉴스
    • 전체
    • 기획
    • 인물
    • 연구
    • 행사
  • 공지사항
    • 전체
    • 일반
    • 학사
    • 장학
    • 경력
    • 경력
    • 등록금
    • 입찰
  • 행사안내
  • 언론에 비친 이화
  • 이화DNA
    • history
    • people
  • 이화 포토
    • 전체
    • 행사
    • 스케치
    • 광고
  • 이화 채널
    • 이화소식
    • Ewha SPOTLIGHT
    • 이화투데이
    • 이화 on instragram
    • 이화 in Twitter
    • 이화 in Facebook
    • 이화 in Youtube
    • 이화 in I-Tunes
    • 이화 미디어센터

이화뉴스

  • 전체
  • 기획
  • 인물
  • 연구
  • 행사

김혜숙 총장, 한·미 대학총장들과 4차 산업혁명 시대 대학교육 논의

본교는 8월 14일(수)부터 17일(토)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개최된 ‘2019년 한미과학자대회(UKC 2019)’에 참가했다. 한미과학자대회는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와 재미한인과학기술자협회, 한미과학협력센터가 한미 과학자들의 기술 혁신을 도모하고, 과학기술이 바꿀 미래를 알아보기 위해 매년 개최하는 학술행사이다.

'살기 좋은 사회를 위한 스마트 과학, 공학, 보건'을 주제로 물리·화학·수학·생명공학 등 12개 기술 심포지엄이 진행된 이번 행사에 김혜숙 총장은 한국 대학 대표로 참석, 미국의 대학 총장들과 함께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학 교육이 나아가야 할 방안에 대해 논의를 나눴다.

UKC

김혜숙 총장은 8월 16일(금) 진행된 대학 리더십 포럼에서 로버트 짐머 시카고대 총장, 티모시 킬린 일리노이주립대 시스템 총장, 오세정 서울대 총장, 박형주 아주대 총장과 함께 패널 토의를 진행했다. <‘미래 경쟁력을 갖출 수 있는’ 노동력>을 주제로 한 이날 토의에서는 인공지능, 양자컴퓨팅과 같은 과학기술 발전이 인간의 생활방식은 물론 사회·경제·교육 전반에 끼치는 영향에 대한 논의와 함께 인구통계학, 사회적 기대의 변화에 따른 대학 교육의 방향에 대해 다양한 논의가 펼쳐졌다.

김혜숙 총장은 “과학기술의 발전은 단순히 기술의 발전이 아니라 우리 삶의 실천, 가치, 제도, 구조에 뿌리내린 기술사회적 비전을 통해 이뤄져야 한다”며 “이러한 비전을 위해서는 다양한 시각과 관점에서 이뤄지는 풍부한 상상력을 토대로 한 집단 지성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화와 같은 여성대학은 고착화된 젠더 고정 관념으로부터 자유로운 학습, 교육, 연구의 기회와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차이와 차별로 귀착되지 않는 미래를 구축하기 위한  역량강화의 계기를 제공한다”며 “이러한 환경을 경험하며 성장한 과학 및 공학 분야 인재들이 특유의 관점과 상상력을 통해 새로운 사회를 만들어 갈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UKC

이번 행사에는 미국에 있는 한인 과학자와 한국의 주요 과학자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1,000여 편의 논문이 발표됐으며, 이외에도 다양한 주제에 대해 논의하는 포럼과 세미나 등이 열렸다. 본교는 별도 상담부스를 운영, 미국 국립보건원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UCLA, Purdue Univ. 등 소속 한미과학자들을 대상으로 본교의 과학 및 공학 분야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연구·산학협력 및 우수인재 채용을 위한 상담을 진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