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Language ▼

이화여자대학교

뉴스센터

새롭고 다양한 이화의 소식

  • 이화뉴스
    • 전체
    • 기획
    • 인물
    • 연구
    • 행사
  • 공지사항
    • 전체
    • 일반
    • 학사
    • 장학
    • 경력
    • 경력
    • 등록금
    • 입찰
  • 행사안내
  • 언론에 비친 이화
  • 이화DNA
    • history
    • people
  • 이화 포토
    • 전체
    • 행사
    • 스케치
    • 광고
  • 이화 채널
    • 이화소식
    • Ewha SPOTLIGHT
    • 이화투데이
    • 이화 on instragram
    • 이화 in Twitter
    • 이화 in Facebook
    • 이화 in Youtube
    • 이화 in I-Tunes
    • 이화 미디어센터

이화뉴스

  • 전체
  • 기획
  • 인물
  • 연구
  • 행사

이화여대-서대문구, 청년 외식창업 지원 위한 MOU 체결

본교는 서울시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와 함께 1월 28일(월) 오전 교내 ECC에서 신촌지역 청년 외식창업 지원을 위한 상호교류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최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의 ‘2019년 외식창업 인큐베이팅 사업’에 본교 신산업융합대학과 서대문구, 외식전문기업 ㈜후앤파트너스가 공동 사업시행자로 선정된 후, 본격적인 사업 수행을 위해 마련됐다. 본교와 서대문구의 협약식에 이어 ㈜후앤파트너스와의 컨소시움 협약도 함께 진행됐다.

 신상대2

‘외식창업 인큐베이팅’은 외식창업을 희망하는 청년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실질적인 사업 운영기회를 제공하고 실제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원 규모는 약 1억 8천만 원이다. 특히 민·관·학이 공동으로 사업을 수행하는 만큼 더욱 체계적이고 내실 있는 청년 외식창업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를 위해 본교에서는 신산업융합대학의 주도하에 신촌 박스퀘어와 연계한 취·창업 교육 및 컨설팅뿐 아니라, 대학과 지역의 연계사업, 지역문화·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 등이 펼쳐진다. 또한 서대문구는 청년 창업자들에게 지난해 9월 오픈한 신촌 박스퀘어에 매장 공간 제공을, ㈜후앤파트너스는 실질적 창업 자문을 지원한다.

최애경 신산업융합대학장은 “신산업융합대학이 분권화 사업의 일환으로 학생들의 취·창업을 지원하는 교육프로그램과 사업을 추진해온 결과로 이번 협약이 이루어져 매우 기쁘다”며 “학생들은 박스퀘어에서 다양한 취·창업 관련 경험과 학습을 할 수 있을 것이고 본교와 서대문구가 청년창업 활성화, 신촌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함께 노력함으로써 사회적 책임을 이행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상대

사업 대상지인 신촌 박스퀘어는 서대문구에서 운영하는 공공임대상가로, 학교 앞 거리가게 상인들의 입점을 통해 자영업자로서 자립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함과 동시에 공모를 통해 선발된 청년 창업팀 등 42개 점포가 이미 성업 중이다. ‘외식창업 인큐베이팅 사업’의 참가팀 모집은 1월 현재 별도의 공모를 통해 진행 중이다. 선발된 팀은 4주~3개월 동안 매장을 운영할 수 있고, 사업장 시설 및 기물, 교육 및 컨설팅 등이 무상 지원된다. 또한 기간 내 매출 중 공과금 및 일부 경비를 제외한 모든 재원을 확보할 수 있으며, 향후 창업의 기본 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다.

본교는 이 사업을 통해 청년들의 자발적이고 창의적인 외식사업을 지원함으로써 향후 지속적으로 외식 창업에 대한 청년들의 역량강화 뿐만 아니라 실질 청년 창업과 지역 내 상권의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계속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