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Language ▼

이화여자대학교

연구/산학

이화여자대학교의 연구/산학 상세 정보 안내입니다.

  • 소개
    • 연구처/산학협력단
  • 연구기관
    • 본부소속연구기관
    • BK21플러스사업단
  • 연구활동현황
    • 주요활동
    • 뉴스레터(Research Power)
  • 연구지원
    • 교내연구지원
    • 교외연구지원

주요활동

  • 전체
  • 기획
  • 인물
  • 연구
  • 행사

연령통합고령사회연구소, '연령통합' 방안 모색 심포지엄 개최

연령통합고령사회연구소(소장 정순둘)는 ‘연령통합과 세대관계(Age Integration and Intergenerational Relationship)’라는 주제로 9월 22일(금) 오후 2시 SK텔레콤관 컨벤션홀에서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세계 유례없이 급속하게 고령화가 진행 중인 대한민국에서 고령화 문제는 노인이 아닌 세대와 연관돼 있어 세대간 문제 해결을 위한 해법을 찾는 것이 매우 중요한 문제다. 본교는 인구고령사회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연령통합’을 제시하고 연령통합사회 구현 방안을 논의하는 싱크탱크로서 연령통합고령사회연구소를 2016년 설립했다.

-

세계적 석학들과 함께 모든 연령이 함께 살아갈 수 있는 이론적·정책적 대안을 모색하기 위한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마틴 콜리(Martin Kohli) 유럽대학연구소(EUI) 교수의 ‘연령통합의 필요성과 실천(Age integration: Why is it necessary and how can it be done?)’ △정경희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인구정책연구실장의 ‘연령통합지표의 개발과 적용(Development and Application of the Age Integration Indicator(AII))’ 발표 등을 통해 연령통합의 개념과 의미에 대해 종합적인 시각에서 살펴보았다.

또한 데이비드 치리보가(David Chiriboga) 미국 남플로리다 대학 교수의 ‘가족 돌봄과 세대간 관계(Family Caregiving and Intergenerational Relationship)’와 요코 호소에(Yoko Hosoe) 일본 지센여자대학교 교수의 ‘노인 이미지와 세대간 관계(Images of Aging and Intergenerational Relationship)’)라는 주제의 발표를 통해 세대 간 교류의 중요성에 대해 살펴보고 그 의미에 대해 청중과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심포지엄은 ‘연령통합’의 시각에서 교육, 가족, 지역사회 등 다양한 차원에서의 사회제도와 세대간 상호교류에 대해 살펴보고, 해외 연령통합 사례 분석을 통해 한국사회 연령통합의 가능성과 발전방안을 모색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