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자대학교

검색 열기
통합검색
모바일 메뉴 열기

이화여자대학교

통합검색
nav bar
 
Ewha University

이화뉴스

제36회 Faculty Noon Concert ‘신나는 콘서트’ 개최

  • 작성처
  • 등록일2024.04.16
  • 19928

음악대학(학장 곽은아)은 4월 15일(월) 정오 중강당에서 'Faculty Noon Concert'를 개최했다.


국악과 양악의 성악곡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이날 콘서트는 원영석 교수(한국음악과)의 사회로 진행됐다. 첫 번째 무대는 강효주 교수(한국음악)와 백반종 교수(백석예술대학 실용음악)의 경기소리 ‘노랫가락, 창부타령’ 공연으로 문을 열었다. 피아노로 편곡한 반주와 함께 인생의 희로애락을 담은 우리 소리가 어우러지며 퓨전 음악의 묘미를 전한 첫 무대는 청중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제36회 Faculty Noon Concert ‘신나는 콘서트’ 개최

두 번째 공연은 정호정 강사(성악)의 피아노 반주로 김은희 교수(성악)가 미국 작곡가 리키 이안 고든(Ricky Ian Gordon)의 ‘Will There Really Be A Morning’, ‘Coyotes’, ‘Joy’를 들려주었다. 김은희 교수는 클래식 가곡부터 탱고, 재즈발라드 스타일의 곡들을 멋지게 소화하며 청중을 사로잡았다. 


다음 무대는 판소리 공연으로 이어졌다. 국내외에 걸쳐 활발한 연구활동과 방송활동을 펼치고 있는 국악인 서의철은 고수 김명준의 장단에 맞춰 대중적으로 가장 많이 알려진 단가인 ‘사철가’에 이어 ‘흥보가’ 중 ‘흥보 첫째 박 타는 대목’을 풍성하고 구성진 소리로 전했다. 청중과 호흡하며 해학과 풍자를 담는 판소리의 특성을 살려 이번 테마에 어울리는 신나는 공연을 펼치며 열렬한 호응을 받았다. 

제36회 Faculty Noon Concert ‘신나는 콘서트’ 개최

이날 음악회의 하이라이트는 ‘남성교수중창단’의 공연이었다. 본교 교수들로 구성된 남성교수중창단은 1997년 결성된 이래 매년 입학식 때마다 학생들에게 친숙한 K-POP을 개사해 선보여 주목을 받고 있다. 원영석 교수는 “이화남성교수중창단이 그동안 학생 대상의 공연만 진행했는데, 패컬티 눈 콘서트를 통해 교직원 여러분들에게 멋진 공연을 선사하고자 깜짝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소개했다. 남성교수중창단은 Kupka Piotr 교수(건반악기)의 피아노 반주에 맞춰 ‘축복송’, ‘소나무’, ‘우정의 노래’ 등과 함께 K-POP ‘Get a guitar(라이즈)’를 메들리로 공연하여 큰 박수를 받았다. 이어 김은희 교수와 ‘Oh Happy day(Phillip Doddridge 作)을 멋지게 소화하며 이날의 공연이 마무리됐다.

제36회 Faculty Noon Concert ‘신나는 콘서트’ 개최

‘Faculty Noon Concert’는 점심시간을 활용해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즐길 수 있는 정오의 작은 음악회다. 규모는 작지만, 특색 있는 테마의 프로그램, 본교 교수진 및 전문가의 수준 높은 공연, 재미있고 풍부한 해설 등이 어우러져 이화가족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